Browse By

광고문의

Tag Archives: 대구

오색 단풍 청명한 가을, 팔공산 산사랑 트레킹 대회 열려

경북도는 26일 경산시 와촌면 대한리 선본사 일원에서 ‘팔공산 산사랑 트레킹 대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대회는 선본사 3주차장에서 팔공산 갓바위까지 왕복 약 3.2km를 걷는 행사로 팔공산의 오색 단풍과 가을 정취를 느끼면서 2시간 정도 산림체험과 힐링을 하면서 숲길을 걷는 대회이다.

‘가을로의 초대’ 걷기 좋은 대구 숲길을 즐겨보세요!

도시생활에서의 스트레스로 지친 심신을 피톤치드나 음이온이 풍부한 숲에서 치유하고 건전한 여가생활과 삶의 활력을 충전할 수 있는 걷기 좋은 숲길을 대구시는 조성해 관리 해 오고 있다. 대구올레 팔공산 코스는 정규 8개 코스와 4개의 연결코스를 개발해 팔공산 일원의 다양한 전통 문화자원과 자연자원을 연계한 명품 길이다.

대구 달서구, 「와룡산 자락길 조성 기본구상용역」 최종 보고회 열어

대구 달서구(구청장 이태훈)는 지난 15일 구청 대강당에서 와룡산 자락길을 조성하기 위해 주민과 전문가를 초청하여 ‘와룡산 자락길 조성 기본구상용역’ 최종 보고회를 개최했다. 달서구는 성서권 산림휴양공간인 와룡산의 잠재된 자연 경관자원을 활용하여 2019년에서 2021년까지 20억원(국비10, 시비5, 구비5)을 투자하여 와룡산 자락길을 조성한다.

대구 달서구, 2020년까지 와룡산 ‘자락길’ 조성

대구 달서구청이 2020년까지 길이 4.5km의 자락길 ‘와룡웰빙포레스트’를 조성할 예정이라고 알렸다. 총 5개 구간으로 나뉘어지는 와룡산 자락길은 경관숲길, 백색소음길, 수(樹)텐길, 테르펜(피톤치드)길, 음이온흙길로 구성되며 ‘명상쉼터’ 등 편의시설이 길 곳곳에 설치되고, 산림커뮤니티광장 ‘와룡웰빙센터’는 수텐길과 테르펜길 사이에 들어설 예정이다.

문화체육관광부 ‘2019 여행주간’ 발표, 내년 여행계획 세우세요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도종환, 이하 문체부)는 한국관광공사(사장 안영배)와 함께 2019년 여행주간을 아래와 같이 추진한다.
<2019년 여행주간>봄 여행주간: ’19. 4. 27.(토)∼5. 12.(일) * 근로자의 날, 어린이날, 석가탄신일 포함 / 가을 여행주간: ’19. 9. 12.(토)∼29.(일) * 추석연휴 포함

대구광역시 북구청, 역사와 문화, 자연을 한눈에 담은 대구 둘레길 정비한다

대구 북구청(청장 배광식)은 산, 들, 강을 연결해 지역의 생태는 물론 역사․문화를 한눈에 볼 수 있는 대구 둘레길을 2천2백만 원의 사업비를 들여 정비한다고 밝혔다. 대구 둘레길은 대구를 한 바퀴 돌 수 있는 환상형(環狀形)으로 16개 구간에 138.6km가 조성되어 있으며, 북구를 지나는 구간은 4․ 5구간이다.

팔공산 둘레길 전국걷기대회 – 3월 4일, 18일 두차례 열려

팔공산 둘레길 전국 걷기대회가 내달 4일과 18일 두 차례에 걸쳐 열린다. 3월 4일 열리는 1차 대회는 갓바위공원관리사무소~능성재~갓바위공원관리사무소 7㎞ 코스와 갓바위공원관리사무소~능성재~갓바위공원관리사무소~백안삼거리 팔공문화원 15㎞ 구간으로 나뉜다 진행된다. 거주지와 상관 없이 누구나 참석할 수 있으며 참가비는 7㎞ 6천원, 15㎞ 1만원이다.

대구 서구, 주민이 직접 만든 지도로 달성토성둘레길과 마을 걷는다

대구서구 비산2,3동행정복지센터에서는 달성토성마을지도를 주민스스로 만들어 4,000매를 제작, 배부한다고 밝혔다. 달성토성마을지도는 지난해 대구시 주민참여예산 시범사업을 추진하면서 마을계획단 회원들이 마을지도를 만들기로 하고 직접 마을자료를 수집하고 7차례 회의를 거쳐 지도를 완성하게 되었다. 특히 달성토성마을은 달성토성둘레길과 붙어있어 둘레길 이용자들이 거쳐가는 곳 중 하나이다.

대구 동구청, ‘팔공산 녹색탐방로’ 내달부터 조성

19일 대구 동구청은 팔공산에 경관이 수려하고?역사, 문화, 자연환경을 연계한 스토리가 있는 녹색탐방로를 조성ㆍ정비하기 위한 ‘팔공산 녹색탐방로 관리사업’이 다음달부터 추진된다고 밝혔다. 용암산성 누리길, 팔공산 왕건길, 봉무공원 등에 안전 및 편의시설 등을 보강하고 옻골산림욕장 및 혁신도시 주거민들의 힐링을 위한 특색있는 신지 둘레길을 조성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