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e By

광고문의

Category Archives: 부안변산마실길

변산반도국립공원, 탐방약자를 위한 수상휠체어 도입

환경부 산하 국립공원공단(이사장 권경업)은 8월 19일부터 변산반도국립공원 고사포 해변에서 탐방약자를 위한 ‘수상휠체어’를 운영한다. 또한 변산반도 고사포 해변을 시작으로 수상휠체어 대여와 함께 일반 휠체어가 모래사장에서 이동할 수 있도록 야자매트를 활용한 백사장길 조성도 확대할 계획이다.

부안 마실길 제2코스, 붉노랑 상사화 이달 하순 절정

부안군은 특색 있는 테마 길로 조성한 부안 마실길 제2코스(송포~성천)에 붉노랑 상사화가 이달 하순부터 절정을 이룰 것으로 예상되면서 관광객들을 유혹하고 있다. 부안군은 부안 마실길 제2코스의 붉노랑 상사화가 이달 하순부터 다음달 초순까지 최절정에 이를 것으로 전망돼 전국의 사진작가와 관광객들의 발길이 이어질 것으로 예상된다고 밝혔다.

한국고갯길(KHT) TOUR in 부안, 2박 3일간 폭우를 넘어 성료

길 여행 전문 인터넷 뉴스 로드프레스는 지난 7월 27~29일까지 2박 3일간 열린 ‘한국고갯길(KHT) TOUR in 부안’ 행사를 성공적으로 마쳤다고 전했다. 이번 행사는 전북의 해안 트레킹 명품 코스로 알려진 부안 변산마실길 구간과 내변산 국립공원 구간을 이은 코스에서 진행되었으며 로드프레스는 지난 6월, 해당 구간을 수 차례 답사하여 최적의 코스를 찾아낸 바 있다.

당신의 기억 속 서해를 더욱 새롭게 만나는 길 – 부안마실길 1~8코스 ②

얼마만치나 왔는가는 중요치 않다. 길을 걸으며 그 지역을 얼마만치나 보고 느꼈는가가 이런 걷기여행의 성패를 가르는 것일게다. 그런 면에서 본다면 군산과 부안군의 경계인 새만금방파제 인근에서 시작, 이 너른 바다를 따라 곰소까지 온 여정은 부안의 바다는 확실하게 보고 느낄 수 있는 코스라 할 만하다.

당신의 기억 속 서해를 더욱 새롭게 만나는 길 – 부안마실길 1~8코스 ①

부안마실길 1~8구간은 기본적으로 해안선을 따라 조성되어 있다. 그렇게 구불구불한 해안선을 따라 들고 나는 맛이 괜찮다. 유명 관광지와는 조금은 거리가 먼, 그래서 더욱 한적한 맛이 살아 숨쉬는 그 해변을 걸으며 자유를 만끽한다. 합구 방면을 지나 갈대밭을 따라 다시 해안으로 들어선다.

로드프레스, 한국고갯길(KHT) TOUR 행사위해 부안 변산마실길 1차답사 마쳐

오는 7월 27, 28, 29일 2박 3일간 열리는 ‘한국고갯길(KHT) TOUR in 부안’의 사전준비로 기획된 이번 답사에서 로드프레스는 부안마실길 1코스부터 8코스까지 약 70여 km에 이르는 해안 트레킹 코스를 2박3일간 답사하였으며 각 캠핑지 현장을 예약하고 군청을 방문, 담당자와 미팅을 가지는 등의 일정을 마쳤다.

“서해안의 풍요로운 바닷길 따라”…부안 변산 마실길 걷기 행사 5월 4일 열려

전북 부안군은 5월 4일 오전 전북학생해양수련원 일대에서 ‘제7회 변산 마실길 걷기’ 행사가 열린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전북학생해양수련원을 출발해 변산 마실길 5코스인 모항까지 걷는 행사로 총 6㎞ 거리의 변산마실길 5코스 일부 구간을 걷게 된다.

2019년 KHT 행사 일시 확정 공개, 시즌권 접수 받아

길 여행 전문 뉴스채널 및 월간 로드프레스를 발행하는 로드프레스(대표 오택준)가 주최하는 트레일 걷기 대회 KHT(Korea Hills Trail : 한국고갯길)의 2019년 상세 일정이 공개되었다. 이번 일정은 지난 번 발표된 각 월별 행사구간을 토대로 연휴기간 및 휴가기간 등을 고려, 가능한 한 가장 많은 이들이 편하게 참석할 수

로드프레스, 2019년 KHT(Korea Hills Trail) 월별 일정 확정 및 시즌권 준비

길 여행 전문 뉴스채널이자 월간 로드프레스 발행사인 로드프레스(대표 오택준)는 한국의 마을과 마을, 산과 길을 잇는 ‘한국고갯길(Korea Hills Trail)’대회를 운영함에 있어 2019년의 KHT 월별 일정을 확정하였다고 밝혔다. 2019년 2월부터 12월까지 매월 시작되는 KHT TOUR는 기존의 본행사(3박4일)와 Mini 행사(1박2일)로 치루어진 올해의 일정을 마치고 내년부터는 새롭게 시작된다.

부안군, 가을 절경 환상 부안 마실길 코스 추천

부안군은 모항해수욕장에서 왕포마을에 이르는 6코스 쌍계재 아홉구비길과 왕포마을에서 곰소염전으로 이어지는 7코스 곰소 소금밭길을 부안 마실길 가을코스로 추천했다. 쌍계재 아홉구비길은 가족과 연인, 친구 등 다정한 사람과 함께 추억을 나누기 좋은 구간으로 가을 낙엽이 아름답고 시원한 시누대길이 있어 젊은 남녀가 탐방하기 좋은 코스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