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e By

광고문의

Category Archives: 땅끝길

해남군 역사로드③ – 땅끝 황토나라테마촌에서 땅끝 갈두항까지

마지막 답사일이다. ​이상하게 답사때마다 맑은 날씨를 만나는 일이 드물었는데 아니나다를까, 어제 오후 잠시 맑아졌던 하늘은 아침부터 영 뿌옇게 흐려져 쉬이 개지 않을 듯 하다. ​그래도 이 땅끝 황토나라테마촌에서 땅끝 갈두항까지 걷는 산책로는 거리도 짧지만 온전히 평지에 가까운지라 기나긴 여정의 마무리로는 나름 제격인 셈이다. 땅끝 황토나라테마촌은

해남군 역사로드② – 달마고도와 땅끝천년숲옛길을 따라 송호리까지 

전국의 많은 둘레길과 산길을 다녀보았지만 아무리 멋진 풍경을 가졌더라도 그 곳이 ‘걷기에 좋은 길’인가 아닌가는 풍경과는 별개의 문제였다. 남도 걷기여행의 진면목이랄까, 작년에 이어 올해도 이 곳을 걸으며 해남군이 ‘트레킹 명소’로서 얼마나 완벽한 곳인지 새삼 확신하게 된다.

해남군 역사로드① – 두륜산 도립공원 3봉과 대흥사 ~ 덕흥리까지

올해 첫 번째 여정은 해남군에서 한국고갯길 투어 (KHT TOUR)를 위해 자체답사를 거쳐 준비한 ‘해남군 역사로드’ 1일차 코스이다. 두륜산의 멋드러진 삼봉(노승봉, 가련봉, 두륜봉)을 만난 후 명사찰 대흥사를 지나 천년숲 옛길을 따라 덕흥리로 내려와 최종 도착지인 구수골계곡(봉동계곡)에서 마무리되는 코스이다.

로드프레스, 달마고도와 두륜산, 땅끝길 등 해남군 답사 무사히 마쳐

길 여행 전문 온라인 뉴스 로드프레스(대표 오택준)은 해남군 달마고도와 두륜산, 땅끝길 등에 대한 답사를 마쳤다고 밝혔다. 이번 답사는 해남군에서 제공한 ‘역사로드’를 중점으로 두륜산 도립공원과 땅끝천년숲옛길, 달마고도와 땅끝길을 잇는 2박3일의 장거리 트레일에 대한 실제 답사 및 정보수집의 목적이다. 

로드프레스, 2월 24일부터 2주간 해남군 답사에 나선다

길 여행 전문 온라인 뉴스 로드프레스(대표 오택준)은 2020년 새로이 시작될 KHT(한국고갯길) TOUR를 위해 해남군의 답사를 2주간 진행한다. 답사기간동안 답사팀은 해남 달마고도와 땅끝천년숲옛길등 기존의 트레킹 코스와 두륜산, 달마산과 해남군의 해안선 일대를 답사할 예정이며 이를 통해 3월, 4월, 5월로 예정된 해남군 일주코스의 세부노선을 정리할 계획이다. 

달마고도 힐링축제, 한국고갯길 TOUR 등 매달 축제 파노라마 펼쳐지는 해남으로 오세요

해남방문의 해를 맞은 땅끝 해남에서 일년 내내 축제가 열린다. 해남군(군수 명현관)은 2월 달마고도 축제를 시작으로 12월까지 매월 월별 테마를 정해 기존 축제를 확대하거나 새로운 축제를 추진한다. 4월에는“날이 좋아 마냥 걷기”라는 주제로‘한국고갯길 투어 in 해남’, ‘흑석산철쭉제’, ‘달마고도 걷기 행사’가 열린다.

해남군, “등산로 길을 잃었나요? 국가지점번호판을 찾으세요!”

해남군은 올해 해남읍 금강산 등산로 60개소에 번호판을 설치할 계획으로, 대상 지역은 금강산정상, 금강재, 삼봉, 만대산정상으로 이어지는 등산로 3코스이다. 해남군은 2016년부터 달마산 16개, 달마고도 8개, 주작산 옥천용동임도 21개, 흑석산 18개, 두륜산 25개에 국가지점번호판 102개를 설치해 활용하고 있다.

해남군, “2020 해남방문의 해” 맞이하여 1월에 가기 좋은 해남 pick

땅끝해남, 듣기만 하여도 마음이 설레이는 곳. 땅끝 해남의 1월은 2020년 새로운 기운으로 넘쳐난다.
특히 2020 해남방문의 해를 맞아 한반도가 시작되는 곳, 땅끝 해남에서의 출발은 더욱 특별하다. 한해가 시작되는 첫 달, 늦기 전에 해남을 찾아 희망의 기운을 충전하자. 저 마다의 소원이 이루어지는 곳, 1월에 가기 좋은 해남에서 시작하자.

로드프레스, ‘한국고갯길(KHT) TOUR mini in 해남’ 성료

길 여행 전문 온라인 뉴스 및 월간 로드프레스를 발행하는 로드프레스(대표 오택준)은 3월 30일부터 31일까지, 1박 2일간 펼쳐진 ‘한국고갯길(KHT) TOUR MINI in 해남’ 행사를 무사히 성료했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땅끝마을로 유명한 전남 해남군에서 열렸으며 명품길로 알려진 달마고도와 땅끝천년숲옛길을 1박 2일간 걷는 일정으로 준비되었다.

로드프레스, 한국고갯길(KHT) TOUR 3월 달마고도 행사 신청받는다

길 여행 전문 온라인 뉴스 및 월간 로드프레스를 발행하는 로드프레스(대표 오택준)는 3월 30, 31일로 예정된 ‘한국고갯길(KHT) TOUR in 해남군’의 접수를 시작했다고 밝혔다. 참가를 원하는 이는 등산 아웃도어 앱 ‘램블러’의 아웃도어 이벤트 플랫폼 ‘소풍'(https://sopoong.ramblr.com/web/event/view/4/)을 통해 신청할 수 있다. 

이 길을 걷고싶다 – ‘해남 달마고도’

한 겨울에 걸을만한 길을 찾기란 쉽지 않다. 따뜻한 남쪽 여행을 꿈 꾸는 이라면, 길을 통해 산과 바다를 모두 바라보며 몸 안의 나쁜 기운을 온전히 버리고 밝아오는 새해의 깨끗한 기운을 담고 싶다면 달마고도를 걸어보는 건 어떨까? ‘모두가 부처’라는 말마따나 그 영험한 산의 둘레를 따라 걷다보면 어느새 심중에서 무언가 깨닫게 될 지도 모른다. 아주 작은 것이라도 분명 그것은 의미가 있을 것이다.

해남군 달마산, 18일 천년의 신비길 “달마고도” 연다!

땅끝마을 아름다운 절 미황사,?하늘끝 신비로운 암자 도솔암,?달마대사의 전설이 내려오는 달마산. 하늘과 산,?바다가 어우러진 태고의 땅,?해남 달마산이 남도명품길로 거듭난다. 2년여의 사업기간을 거쳐?‘천년의 세월을 품은 태고의 땅으로 낮달을 찾아 떠나는 구도의 길’을 주제로 개통하는 달마고도는 미황사에서 시작해 큰바람재,?노시랑골,?몰고리재 등 달마산 주능선 전체를 아우르는 총 연장?17.74km의 걷기 여행길이다.

한반도 마지막 단풍, 해남 두륜산과 달마고도에서 맛본다

11월초부터 시작된 두륜산 도립공원의 단풍 물결은 두 번째 주말인 11~15일경 절정을 이룰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10월말부터 두륜산 도립공원에는 평균적으로 평일에는 2000여명, 주말 3000여명의 관광객들이 방문하고 있다. 트레킹을 즐기는 이라면 달마산을 중심으로 조성된 달마고도를 걸어보는 것도 좋다.달마고도는 일체의 건설장비를 배제하고 사람의 손으로만 만든 길로,?해남 미황사를 시작으로 큰 바람재∼노시랑골∼몰고리재로 이어지는 17.7㎞ 구간의 길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