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e By

광고문의

10주년 맞이하는 울진 금강소나무 숲길, 5월 30일 개장

올해로 개장 10주년을 맞이하는 울진 금강소나무숲길이 5월 30일 개장한다.

남부지방산림청 울진국유림관리소(소장 전상우)는 올해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여파로 인해 예년보다 한 달 정도 늦은 5월 30일 울진 금강소나무숲길을 개장한다고 밝혔다.

다만, 예약탐방가이드제라는 숲길 운영방식에 따라 ‘생활 속 거리두기’를 위해 구간별 탐방인원을 40명(당초 80명)으로 한시적으로 축소하기로 하고, 개인별 발열·호흡기 증상 확인 및 마스크 착용 등 코로나19 감염병 예방수칙을 철저히 준수할 방침이다.

전상우 울진국유림관리소장은 “올해로 개장 10주생 년을 맞이하는 울진 금강소나무숲길은 구간별 탐방시간, 난이도, 볼거리가 다양하여 숲길을 찾는 탐방객이 매년 늘고 있다.”며, “야외활동에 다소 불편하시더라도 코로나19 감염병 확산 예방을 위해 생활 속 거리두기 등 예방수칙을 잘 지켜주시기 바란다.”며 각별히 당부하였다.

한편 울진군 북면, 금강송면 일대 총 7개 구간(79.4km)으로 이루어진 금강소나무숲길은 보호수(대왕소나무 등 3본)와 보부상유적 등 다양한 볼거리가 자리 잡고 있으며, 홈페이지 예약(www.uljintrail.or.kr, 문의전화 054-781-7118)을 통해 가이드를 동반해야만 이용이 가능하다.

 

ROADPRESS NEWS
기사출처 : 산림청

홈페이지:  http://www.forest.go.kr/ 

 


댓글은 사랑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