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e By

광고문의

한국관광공사, 부산 지역 7개 권역 걷기길 코스 지도 및 스토리텔링 오디오 서비스 제공

한국관광공사(사장 안영배)는 지역 체류형 걷기여행 문화 확산을 위해 ‘부산 걷기여행’ 지도를 제작했다.

역사 자원이 풍부한 부산은 걷기여행 스토리텔링 제작에 유리하며, ‘해파랑길’, ‘갈맷길’ 등 걷기여행의 수요가 높아 걷기여행 지도의 첫 번째 지역으로 선정됐다.

공사는 해운대 ‘해파랑길 1코스’, 부산역 ‘이바구길’을 비롯해 산업관광지인 깡깡이마을 ‘부산 원도심 스토리투어 1코스 깡깡이길’, 국제시장 ‘갈맷길 03-02 코스’ 등 부산을 7개 권역으로 나눠 걷기여행에 최적화된 코스를 소개, 코스 인근의 관광지, 맛집, 한국관광 품질인증 숙소 등의 정보도 제공하고 있다.

또한 걷기여행의 주이용자인 40~60대에서 20~30대로의 수요 확산을 위해 SNS에서 인기 있는 사진 찍기 좋은 명소나 브런치 카페 등도 지도에 수록했다.

이 지도는 부산 해운대와 부산종합버스터미널 등 시내 주요 관광안내소 19곳과 품질인증 숙박업소 17곳에서 배포하며, 공사 걷기여행 포털인 ‘두루누비(durunubi.kr)’에서 PDF파일로도 다운받을 수 있다

  • 걷기여행 세대별 경험 비율(2018 걷기여행길 이용자 실태조사) : 20대(48.4%), 30대(53.4%), 40대(56.2%), 50대(68.2%), 60대(73.0%)

한편 걷기여행길에 얽힌 스토리를 오디오로 즐길 수 있는 서비스도 추천할 만하다. 이 서비스는 공사가 부산관광공사와 협업해 제작한 것으로, 4개 코스의 총 31곳 관광지에 대한 스토리들이 제공된다. 이 서비스는 모바일의 앱스토어와 플레이스토어에서 ‘오디오가이드(오디)앱’을 다운받아 ‘부산 원도심’을 검색하면 제공받을 수 있다.

공사 정용문 레저관광팀장은 “종이지도가 주는 아날로그적인 편리함과 언제, 어디서나 이용 가능한 오디오앱의 장점을 활용해 부산 걷기길의 매력을 알리고자 한다”며, “향후 부산 외에 다른 지역의 걷기여행 문화 확산에도 노력할 계획”이라 밝혔다.

 

ROADPRESS NEWS
기사출처 : 한국관광공사

홈페이지: http://kto.visitkorea.or.kr/ 


댓글은 사랑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