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e By

광고문의

완도군, 청산도 슬로걷기축제 취소에 이어 ‘슬로시티’ 청산도와 ‘지국총’ 보길도 입도 통제

완도군은 지난 28∼29일에 이어 오는 4월 4∼5일도 청산도와 노화·소안·보길도를 찾는 관광객 승선을 통제한다고 밝혔다.

완도군의 대표적 청정지역인 “슬로시티” 청산도와 고산 윤선도의 보길도는 이맘때면 주말마다 많은 여행객들이 찾는 섬이다. 

군은 “최근 청산도 슬로걷기축제를 취소했음에도, 좁은 청산도에 주말 관광객이 1300여명에 달하고, 노화·소안·보길도를 찾는 관광객도 늘고 있다”며 코로나19의 창궐에 따른 지역사회 감염 우려가 커짐에 따라 이와같은 통제를 단행했다.

군은 여객선 매표 시 주소를 확인해 주민등록상 완도군에 주소를 둔 사람만 태우기로 했으며, 완도 도서지역을 오가는 여객선과 여객선터미널측은 매일 배와 청사 곳곳을 2회 이상 정밀 소독하고 승선객의 발열 체크를 하고 있다.
 
 
 
ROADPRESS NEWS
기사출처 : 완도군청

홈페이지: http://www.wando.go.kr/ 

 


댓글은 사랑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