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e By

광고문의

완도군,「보길 윤선도 어부사시사 명상길」 15일 개통

역사와 문화가 살아 숨 쉬고, 사람과 자연이 하나가 되는 보길도에 ‘윤선도 어부사시사 명상길’이 개설됨에 따라 6월 15일 12시, 보옥리 물양장에서 ‘보길 윤선도 어부사시사 명상길’ 개통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명상길은 민선 6기 군수 공약사항의 일환으로 ‘어부사시사 테마 길 조성사업’ 추진을 통해 고산 윤선도 선생이 거닐었던 부용동 원림의 옛길을 복원하여 관광객들이 고산의 발자취를 따라 거닐어 보고, 쾌적한 탐방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추진됐다.

이에 협소한 탐방로 노폭을 개선하고, 경관 저해 구조물 철거, 탐방객 안전사고 예방을 위한 목재 난간과 계단을 교체하였으며, 돌계단 등을 시공하였다.

명상길은 총 길이 5.16km 구간이며 보옥리와 예송리 마을을 오고갈 수 있는데 다도해의 청정한 바다와 섬을 한 눈에 조망할 수 있다.

개통식은 관내·외 기관 사회단체장과 마을 주민 등 약 100여명이 참여할 가운데 경과보고와 축사, 테이프 커팅 순으로 진행되었으며 개통식이 끝나고 개통을 기념하는 축하 공연이 이어졌다.

개통식에 앞서 오전 8시 30분에 개통 기념 ‘걷기 행사’에는 지역 산악회와 주민들이 참여하여 예송리 탐방로 입구에서 함께 걷기를 진행했다. 

이성용 보길면장은 “보길 윤선도 어부사시사 명상길은 역사·문화 자원과 천혜의 자연 자원이 어우러진 명품 탐방로이다.”며 “명상길 걷기를 통해 지친 몸과 마음을 치유하길 바란다.”고 밝혔다.

 

ROADPRESS NEWS
기사출처 : 완도군청

홈페이지: http://www.wando.go.kr/ 

 


댓글은 사랑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