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e By

광고문의

둘레길을 걸으며 듣는 치악산에 담긴 역사 이야기! 문화관광해설사와 함께 걷는 치악산 둘레길 프로그램

건강도 챙기고 역사도 배우는 1석 2조의 걷기 프로그램이 운영된다.

원주시는 치악산에 담긴 역사를 재미있고 흥미롭게 풀어주는 문화관광해설사의 해설을 들으며 치악산 둘레길을 걷는 ‘문화관광해설사와 함께 걷는 프로그램’을 6월 27일부터 운영한다고 밝혔다.

코스는 치악산 둘레길 제1코스와 제3코스로 국형사 주차장(국형사~관음사), 관음사 주차장(관음사~원주얼광장), 사랑별펜션 앞(사랑별펜션 앞~수레너미재 정상) 등 3곳에서 각각 출발한다. 누구나 무료로 참여할 수 있으며, 마스크 착용 및 참가자간 거리두기 등 코로나19 예방수칙을 철저히 준수해야 한다.

6월 27일부터 11월 28일까지 매주 토요일 오전 10시에 출발하며, 10인 이상 단체는 수시로 전화(033-737-5124)를 통한 사전 예약이 가능하다. 프로그램 중 환경정화를 실시할 경우 봉사활동시간 2시간이 인정되며, 환경정화에 필요한 준비물은 개인이 준비해야 한다.

한편, 치악산 자락을 걸으며 역사와 문화·생태를 체험할 수 있는 명품 도보 여행길인 치악산 둘레길은 지난해 3월부터 현재까지 전체 120km 가운데 33.1km가 개통돼 있다.

 

ROADPRESS NEWS
기사출처 : 원주시청

홈페이지: https://www.wonju.go.kr/ 

 


댓글은 사랑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