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e By

광고문의

동해시, 해파랑길 34코스 노선 변경 및 데크 등 보행자 편의시설 확충

동해시가 코리아둘레길 중 하나인 해파랑길 시설물 정비에 나선다고 4일 밝혔다.

해파랑길은 부산 오륙도 해맞이 공원을 시작으로 강원도 고성 통일전망대까지 동해안을 따라 조성된 770km의 국내 최장거리 걷기 여행길로 관광패턴의 변화 및 장거리 도보 탐방로에 대한 수요가 점차 증가함에 따라 2010년에 문화체육관광부의 주관으로 조성되었다.

동해시 관내 해파랑길 코스는 2개로, 추암해변 ~ 묵호역 ~ 옥계 한국여성수련원까지 총 27.1km가 해당되며 지난해 34코스가 보행자의 안전 및 동해안의 아름다운 해안경관을 감상 할 수 있도록 망상~웇재 구간에서 망상 옥계해변으로 변경된 바 있다.

동해시는 이용객들의 안전사고 예방과 편안한 걷기 여행길을 위해 지난해까지 490백만원을 투입해 각종 시설물 설치를 완료했으며 올해 2월 일부 보행불편이 예상되는 하평해변 ~ 가세마을 구간에 50백만원의 예산으로 산책로 데크 및 야광 논슬립 시설물을 설치할 계획이다.

동해시 관계자는 “시민과 전국각지에서 우리시를 찾는 걷는길 이용객들에게 건강하고 쾌적한 산책로 환경을 조성하고자, 지속적인 시설물 정비 및 관리에 만전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ROADPRESS NEWS
기사출처 : 동해시청

홈페이지: http://www.dh.go.kr/ 

 


댓글은 사랑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