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e By

광고문의

김포시, 한강하구 평화의 중심도시로 다양한 행사 준비, 평화누리길 걷기행사 등

김포시(시장 정하영)는 북한과 인접한 접경지역 지방자치단체로서 남북관계 개선 및 평화정착 등 기대감이 커져가고 있는 가운데 한강하구의 중심지역으로서 지속가능한 평화정책은 물론 시민들의 평화에 대한 관심제고를 위해 다양한 행사를 준비 중이다.

먼저, 김포시는 지난 16일 ‘한강하구, 평화의 시작’이라는 주제로 김포아트빌리지에서 정월대보름 행사를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는 정하영 김포시장, 김두관 국회의원, 신명순 김포시의회의장을 비롯해 경기도의원, 김포시의원 및 시민 2천여 명이 모인 가운데 한반도의 평화를 기원하고 한강하구 철책과 물길이 열리기를 소망하는 평화의 횃불 점등식을 가졌으며, 점등식 후에는 평화기원 시민대행진을 이어갔다.

매년 열리던 정월대보름 행사였지만 특히, 올해 행사는 다가올 제2차 북미정상회담과 이에 따른 평화에 대한 기대감으로 더욱 활기찬 모습이었으며, 특히 지난 1월 한강하구 남북공동조사가 끝난 이후로 남북간 평화무드와 더불어 김포시가 위치한 한강하구에 대한 시민들의 관심이 높았다.

시는 3월 중에는 한강하구의 평화적 활용과 남북협력 방안에 대해 전문가들과 포럼을 개최할 예정으로 60여년 만에 이루어진 한강하구 공동조사의 역사적 의미와 추진성과에 대해 논의하고 남북간 한강하구 공동이용과 남북협력을 위한 사항에 대해 토론할 예정이다.

또한, 남북정상회담 1주년인 4월 27일에는 한강하구 평화의 물길열기 행사도 개최할 계획으로 한강하구 중립수역을 직접 항행하고 평화누리길 걷기, 예술인 초청행사 등이 실시될 예정이다.

김포시는 남북이 직접 접하는 지역이면서 공동으로 이용할 수 있는 유일한 지역인 한강하구가 시민들 곁으로 돌아오는 역사적인 때를 기념해 한반도 평화정착과 남북 공동번영을 기원하는 행사 개최로 김포의 가치를 한 단계 더 높일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ROADPRESS NEWS
기사출처 : 김포시청

홈페이지: http://www.gimpo.go.kr/ 

 


댓글은 사랑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