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e By

광고문의

구리시, 구리둘레길 준공에 따라 다양한 활성화에 나선다

구리시(시장 백경현)는 지난달 시청대강당에서 열린 2017 열린혁신 우수사례 벤치마킹 경진대회에서 구리둘레길이 최우수상을 수상함에 힘입어 구리둘레길 ‘자연을 위한 길, 산책하는 길, 이야기가 있는 길’을 내년 시의 주요사업으로 추진한다고 밝혔다.

시는 지난 2015년부터 현재까지 인접도시인 광진구, 중랑구 3개 자치단체와 함께 지역발전위원회의 지역행복생활권 선도사업 일환으로 아차산을 테마로 한 문화역사, 생태벨트 조성사업을 추진했다. 이로인해 아차산생태탐방로와 아차산둘레길의 구리시 구간 등이 많은 사랑과 관심을 받기도 하였다.

이에 걷기 길과 걷기문화의 가능성을 체감해 본격적으로 구리둘레길을 조성, 발전시켜 나갔으며 시 전역을 연결하는 구리둘레길을 올해 10월 준공 완료했다.

시는 다음 사업으로 현재 서울시가 운영하는 서울둘레길을 활용한 걷기축제, 100인 원정대, 산림치유, 완주자를 위한 페스티벌 등 각종 프로그램을 벤치마킹하여 다양한 길 관련 행사와 콘텐츠 등을 개발할 예정이다.

백경현 시장은 “구리둘레길은 시민들에게 있어 일상에서 접하기 쉽지 않은 도심속 힐링공간으로써 향후 보행약자를 위한 무장애 숲길 조성 등 타 지자체의 우수사례를 구리시책과 접목하는 벤치마킹 행정을 지속적으로 펼쳐나가겠다”고 밝혔다.

ROADPRESS NEWS
기사출처 : 구리시청

홈페이지: http://www.guri.go.kr/ 

 


댓글은 사랑입니다.